팝업레이어 알림

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.

적중률과 토계부 작성이 필요한 이유

먹튀저격수 0 189

페북2.jpg

 

안녕하세요. 먹튀저격수입니다. 

 

많은분들이 배팅을 하면서 잃고 따고 토토용어로 먹죽을 많이 하면서

 

정작 중요한 토계부를 적으시는분이 많이 안계셔서 

토계부를 작성해야 하는 이유를 조금 길지만 설명했습니다.


귀찮지만 이걸 꼭 해야 하는 이유는 돈관리도 있지만

눈에 보이는것과 안보이는 차이가 어마어마 합니다.


토계부를 작성해야 멘탈관리, 금액조절, 분노벳금지를 할수있습니다.


길지만 꼭 한번 읽어보시기 바랍니다.

 


적중은 운이지만 적중비율은 운은 아닙니다.


보통 사람들은 베팅의 적중과 비적중을 통해서 베팅의 성공 여부를 갈음합니다. 

일비일희 하고 한경기 적중을 하므로 자기를 천하의 고수라고 생각을 하다가 또 한경기 비적중을 하므로 

자신을 하수라고 말하기도 합니다


제가 자주 언급하는 공식이 있습니다.


배당 * 적중확률 > 1


언제부터인가 예상을 하면서 적중확률을 언급을 하는 습관을 들였는데요. 바로 이 공식에 적용을 하기 위합입니다. 

1이 넘으면 "결과와는 상관없이" 좋은 베팅입니다. 

90%의 확률에도 10%의 비적중의 결과가, 30%의 확률에도 70%의 비적중의 결과가 따르기 마련입니다. 

70%의 비적중을 피한 30%의 확률의 적중이 베팅의 과정에서 나타나서 

10%의 비적중에 당첨된 90%의 확률을 농락하더라도 흔들리지 않으면 

"큰수의 힘" 으로서 아주 "통계적"으로 시간이 흐를 수록 승리를 쟁취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. 


경기가 끝날때 마다 늘 생각하는 부분이 있습니다.

다시 같은 경기에 픽을 하라면 어떻게 픽을 할 것인가?

때로는 운이 확률을 압도하는 경우가 있기도 하지만 같은 경기에 픽을 다시하더라도 

제시한 예상의 픽만이 가능하다고 생각을 하고 그 확률이 1.85배당을 기준으로 60%가 넘는다면

 결과에 관계없이 "좋은 픽" 이라고 생각을 합니다. 

남은건 그 60%라는 수치가 장기적으로 유효치를 가지느냐 하는 싸움만이 남게되는 것이구요



배당 * 적중확률 > 1 을 유지를 하느냐의 싸움



혹시나 유지가 되지 않는 다면 마틴게일이던 카이스키야의 기대빈도를 이용한 방법이던 정액률에 의한 방법이던

 부족한 부분을 극복할 수 있느냐의 부분 

(일단 1이 넘지 않으면 큰수의 법칙에 의하여 통계적으로는 거의 불가능)

이 제일 중요하고 필요한 싸움이 될수 있습니다. 

개별단위 경기의 적중이 아니라 해당되는 확률값을 모았을때 부분별로 배당과 적중확률의 곱이 1을 넘을 수 있느냐는 부분


정리를 하다보면 답답하다는 느낌을 느낄때가 많은데요. 

하지만 체계를 잡아서 정리를 하지 않으면 수익이 나더라도 말 그대로 사상누각입니다. 

수익의 누적은 체계안에서 들어가야지 엄청나게 벌었다가 

자제력을 발휘하지 못하고 잃는 부분들을 반복하는 것은 결국은 정리가 부족해서다. 


기본적으로 환수율이 100%가 넘는 

즉.. 배당 * 적중확률 > 1 이 넘는 픽의 분석이 이루어져야 하고 

이 픽의 분석이 이루어진 이후에 그 픽을 이용한 베팅의 방법론이 후행되어야 한다.


폴더를 늘리는 것은 확률을 낮추는 것 밖에 안된다.

 1.86배당의 경우 2폴더는 4분의 1.. 3폴더는 8분의 1.. 4폴더는 16분의 1.. 93%의 환수율이라고 하더라도.. 

폴더가 늘어나면 그 폴더 자체에서 환수율을 곱으로 까나가서 일시적인 적중이 가능하더라도.. 

장기적으로 볼때는 아주 운이 좋은 일정기간을 제외를 하고는 수많은 실패의 시행이 일시적인 승리를 덮는다. 

적은 수익의 누적.. 그것도 꾸준함 만이 장기적인 승리를 담보할 수 있다. 

장기적으로 봤을때는 수익의 누적도 전기간에 걸쳐서 일어나는 것이 아니라 작은 기간에 일어나고 

소위 잘풀리는 그 순간의 수익을 지키는 것이 누적된 수익을 지키는 것의 첫걸음이다.

 

파레토의 법칙 전체일의 80%의 원인이 20%에서 발생한다는 법칙은 베팅의 접근에서도 마차가지다. 

전체 베팅의 60%는 본전..전체 손해의 80%는 .. 잘못된 20%의 베팅에서 나오고..

전체 이득의 80%는 .. 잘된 20%의 베팅에서 나온다. 


중요한 문제는 이러한 잘되고.. 잘못된 베팅은.."정리" 하므로서 나올수가 있다는 것이다.

 

적중은 운이다.

 하지만 이러한 운을 많은 사람들은 단순히 동전 던지기라고 생각을 하는데 

같은 운이라고 해도 적중률 90%의 운과 10%의 운은 결과의 값이 누적이 될수록 결과가 틀리다. 


위에도 설명을 했지만

 어떤일이 70%의 확률과 30%의 확률로 나누어지고 a가 일어날 확률이 70%인데 

배당이 1.58배이고 b가 일어날 확률이 30%인데 

배당이 2.12배라면 확률값을 뒤집는 특별한 통찰이 없다면 결과와 상관없이 a를 픽하는게 맞다. 


b를 픽한 사람이 적중을 하고.. a를 조롱을 하는 30%의 결과가 나타나더라도 

딱 한번만 하고 말게 아니라면 비적중이 되더라도 a를 하는게 맞다. 

30%의 결과가 나타나면 많은 사람들이 "대세는 안들어 온다" 라느니 

"이렇게 될줄 알았다" 라느니 하면서 혹세무민 하는 사람들이 나타난다. 


물론 그 사람만의 확률값이 30%가 아니고 40%나.. 50%..였다면 

그 사람을 관점에 이의를 제기할 수는 없겠지만 대부분의 경우 누적을 해보면 .. 

아주특이한 관점을 가진 사람을 제외하고는 장기적인 승리를 일구기가 더 어려운 경우가 많다.


이러한 자신의 성향은 토계부를 작성을 하고 간단한 엑셀의 조작을 통해 배당별로 정렬을 한다음에 적중률을 곱하면 배당률 환수율이 나오는 데 이작업으로 확인해 볼수 있다.

 

정리하면..


좋은 베팅과 나쁜 베팅은  그 베팅의 단위베팅의 적중 결과가 말해주는 것이 아니라 배당 * 입상확률 값이 크다면 .. 단위시행에서 적중을 하지 않더라도 그 값이 더 작은 적중베팅보다 좋은 베팅일 경우가 존재를 한다. 


적중은 운이지만 적중비율은 운은 아닙니다. 


운이라는 말을 확률로 바꿔 말하면 일정한 분포를 따르고.. 그 분포를 자기에게 맞는 방향으로 만들어 나가는 능력이 필요하다.


1ec49ab21f1fefbd5b80033f53b3acfd_1476260


위의 항목들을 보시고 본인 스스로가 판단이 어려우시면,  문의 남겨주세요.


제가 아는 만큼은 회원 여러분들께 공유해드리겠습니다.

 

여러분의 시간과 돈은 중요합니다.

  


신뢰받는 먹튀검증 사이트가 되도록 노력하고

먹튀사이트를 확실하게 잡아낼수있도록 운영하도록 하겠습니다

 

 

그 외 모든 문의는 카톡  DDUK72  로 주시면 됩니다.

감사합니다.

 

0 Comments
카테고리

먹튀사이트 검증을 원하시면 관리자 톡으로 연락 주세요

Livescore.in